로고

건설기계안전관리원, 타워크레인 신검사기법 큰 호응 받아

자동차안전학회 춘계학술대회 참가 

오성덕 기자 | 기사입력 2024/05/24 [09:18]
오성덕 기자 이메일 아이콘 기사입력  2024/05/24 [09:18]
건설기계안전관리원, 타워크레인 신검사기법 큰 호응 받아
자동차안전학회 춘계학술대회 참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본문이미지

 

대한건설기계안전관리원은 23일 대구시 인터불고호텔에서 열린 ‘2024 한국자동차안전학회 춘계학술대회’에 참여해 타워크레인 검사 노하우와 첨단 장비를 활용한 사고조사 기법 등을 소개하고 큰 호응을 받았다고 24일 밝혔다. 

 

이번 춘계학술대회는 대학과 민간기업, 공공기관들이 참가한 가운데 다양한 기계장치기술과 연구성과를 공유하고, 자동차 안전 분야의 발전을 도모하는 학술대회다.

 

한편, 안전관리원은 국내에서 유일한 26개 기종에 대한 건설기계 검사 노하우를 보유하고 있다. 지난 2019년부터는 타워크레인 총괄기관으로 지정돼 타워크레인 검사기관 관리 및 사고조사, 조종사 안전교육 등의 업무를 수행하고 있다.

 

백성기 원장 직무대행은 “2023년 타워크레인으로 인한 사고 사망자 제로를 달성한 것은 그간의 새로운 검사기법 개발과 안전사고 재발방지를 위한 노력들이 결실을 맺고 있는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앞으로 AI와 ICT기술이 접목된 첨단 검사기법을 발굴하고 현장에 접목해 타워크레인 안전 강국으로 우뚝서겠다”고 밝혔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건설기술신문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