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교통안전공단 경기남부본부, 자동차사고 피해가정 유자녀 장학금 지원

오성덕 기자 | 기사입력 2024/04/02 [10:02]
오성덕 기자 이메일 아이콘 기사입력  2024/04/02 [10:02]
교통안전공단 경기남부본부, 자동차사고 피해가정 유자녀 장학금 지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본문이미지

한국교통안전공단 경기남부본부(본부장 조정권)는 자동차사고로 사망하거나 중증후유장애를 입어 어려움을 겪고 있는 사고당사자와 유자녀를 대상으로 장학금 지원에 나선다고 2일 밝혔다. 

 

이번 지원 대상은 기초생활수급자 또는 차상위 계층인 만 18세 미만 초·중·고등학교 재학생으로, 학교 밖 청소년도 지원이 가능하다.

 

지원금은 분기별로 초등학생 25만 원, 중학생 35만 원, 고등학생 45만 원으로, 지난 3월 총 54명이 접수했다. 

 

4월과 9월, 10월에 추가 신청이 가능하다.

 

조정권 본부장은 “자동차사고로 어려움을 겪는 유자녀들에게 조금이나마 보탬이 되길 바라며, 그 가족이 다시 일상으로 돌아갈 수 있도록 더욱 힘쓰겠다”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건설기술신문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