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교육시설안전원, 통영 제석초 화재 피해, ‘공제급여’ 5억 원 지급

천세윤 기자 | 기사입력 2024/03/24 [09:42]
천세윤 기자 이메일 아이콘 기사입력  2024/03/24 [09:42]
교육시설안전원, 통영 제석초 화재 피해, ‘공제급여’ 5억 원 지급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한국교육시설안전원(이사장 박구병)은 최근 화재가 발생한 통영 제석초 현장을 찾아 긴급 복구지원을 했다고 밝혔다.

 

안전원 박구병 이사장은 지난 19일 박종훈 경상남도교육감이 주재한 학사 및 돌봄운영 대책회의에 참석해 긴급시설복구와 학생 심리 안정화 지원방안을 협의했다.

 

안전원은 신속한 복구 지원의 일환으로 약 5억 원의 가지급 공제급여를 지급했고 학생 및 교직원의 심리적 안정을 위해 심리 안정화 프로그램을 긴급 지원한다고 밝혔다.

 

지난 20일 통영교육지원청 위(Wee)센터 및 제석초 Wee 클래스 담당 교직원을 대상으로 심리 안정화 관련 컨설팅을 적시에 제공해 교육(지원)청 및 학교 담당자의 행정업무 부담 완화를 도왔다.

 

또한, 제석초 학교장 및 재난 대응 관리자 대상 컨설팅도 지원한다. 25일부터 28일까지는 피해 학생과 교직원(47개 학급 1,124명)을 대상으로 ‘마음안정 프로그램’심리 안정화 교육을 진행한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건설기술신문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