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수자원공사 윤석대 사장, 캄보디아와 물 분야 국제협력 확대

오성덕 기자 | 기사입력 2024/03/20 [15:14]
오성덕 기자 이메일 아이콘 기사입력  2024/03/20 [15:14]
수자원공사 윤석대 사장, 캄보디아와 물 분야 국제협력 확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본문이미지

 

한국수자원공사는 지난 18일 윤석대 사장이 캄보디아 프놈펜 현지에서 캄보디아 수자원기상부 장관과 프놈펜 상수도청 청장을 만나 캄보디아 물 분야 기초 시설 확충을 위한 국제개발협력(ODA) 사업 등을 논의했다고 최근 밝혔다.

 

이번 면담에서는 공사가 보유한 스마트 관망관리 기술을 적용, 올해 추진 예정인 프놈펜 지역 스마트 물관리 시스템 구축과 추가 사업 확대 방안 등이 논의됐다. 

 

공사는 캄보디아의 기후위기 대응과 물 문제 해결을 위해 디지털 트윈, AI 정수장 등 디지털 물관리 기술을 적용한 다양한 협력사업 발굴에 앞장서 협조할 예정이다.

 

윤석대 사장은 “수자원공사는 그간 축적한 물관리 경험과 디지털 물관리 기술을 바탕으로 한국의 중점 협력국인 캄보디아의 안정적 물 공급에 기여할 것”이라며, “앞으로 디지털 물관리 기술을 기반으로 그린 인프라 분야의 다양한 국제개발협력이 확대돼 수요국에 맞춤형 녹색산업 수출이 활성화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윤 사장은 지난 16일부터 19일까지 캄보디아 방문 중 17일 국회 야라 수오스 외교위원장을 면담했다. 이날 외교위원장은 공사의 물관리 기술 및 지식 공유와 물관리 디지털 전환 등 양국의 협력 과제 발굴을 위해 오는 4월 캄보디아에서 개최될 ‘국가 물 비전 세미나’에 참석을 요청하였다. 

 

이와 함께 18일 수자원기상부 토르 체타 장관은 아시아 물 문제 해결과 물 복지 향상에 큰 역할을 하는 아시아물위원회에 지속적인 협력 의사를 밝혔다. 

 

이에 윤 사장은 아시아물위원회에서 긴밀한 협력을 통해 양국의 관계를 한 단계 더 발전시키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화답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건설기술신문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