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DL건설, 전 현장 혹서기 캠페인 전개

오성덕 기자 | 기사입력 2024/07/10 [10:28]
오성덕 기자 이메일 아이콘 기사입력  2024/07/10 [10:28]
DL건설, 전 현장 혹서기 캠페인 전개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본문이미지

 

DL건설은 전 현장을 대상으로 혹서기 온열질환 대응을 위한 ‘얼음골’ 캠페인을 전개하고 있다고 10일 밝혔다.

 

DL건설은 일 2회 빙과류 제공을 비롯해 매일 아이스팩·분말 포카리 제공, 작업팀 전용 보냉통 지급·사용, 전 근로자 수용 가능한 에어컨 휴게실 마련, 토목현장 순찰차량 얼음차 운영 등 온열사고 예방을 위한 10대 의무 활동을 독려한다는 계획이다. 

 

우수 현장에 대해서는 캠페인 종료 후 포상을 진행할 예정이다.

 

한편, DL건설은 고용노동부의 폭염·호우 대비 안전관리 가이드 특별 대응 지침에 따른 가이드라인을 제시한 바 있다. 

 

가이드라인에는 열사병 예방 3대 기본 수칙인 물과 그늘, 휴식을 확보하기 위한 DL건설만의 세부 운영지침 및 이행 우수사례가 담겨 있다. 

 

이 지침에 따라 DL건설은 혹서기 종료 시까지 집중기간을 운영할 계획이다.

 

또한, SNS를 활용한 폭염 정보 수시 제공, 폭염 위험 단계별 대응 요령 안내, 온열질환 종류·증상·예방 수칙 등 교육, 경영진 특별 점검, 온열질환 예방 관련 캠페인 전개 등을 병행한다는 방침이다. 

 

DL건설 관계자는 “현장 내 온열질환 예방 및 관리를 위한 전사적 역량을 집중할 예정”이라며, “이를 통해 안전한 작업환경 조성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건설기술신문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