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철도공단 제8대 이성해 이사장 취임

GTX-A 수서~동탄 현장점검

천세윤 기자 | 기사입력 2024/02/22 [08:26]
천세윤 기자 이메일 아이콘 기사입력  2024/02/22 [08:26]
철도공단 제8대 이성해 이사장 취임
GTX-A 수서~동탄 현장점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국가철도공단 신임 이사장으로 이성해(57세) 전 대도시권 광역교통위원장이 지난 19일 취임했다. 

 

이성해 이사장은 취임식에서 공단 직원들을 대상으로 ‘고객가치’ 실현을 주제로 한 강의를 열었다. 이 이사장은 강의에서 대한민국 철도의 주인이자 고객인 국민의 만족과 철도산업 발전의 선순환 구조 구축의 중요성을 강조하고 ‘고객가치’ 실현을 최우선으로 삼은 경영 의지를 밝혔다. 

 

이를 위해 철도건설 공기 준수와 예산의 적기 집행, 철도산업의 고비용 구조 개선과 인적·기술적 저변확대, 적극적인 R&D 투자를 강조했다. 

 

특히, 최근 쟁점이 된 철도 지하화 실현에 필수적인 TBM 공법의 활성화가 선진국에 비해 늦어지는 것을 언급하며 철도산업의 발전을 위한 국가철도공단의 기술혁신과 규제철폐를 위한 노력이 필요함을 당부했다.

 

이와 더불어 이 이사장은 오는 3월 개통 예정인 수도권 광역급행철도  A노선 동탄~수서 구간 점검에 나서 현장경영 의지를 밝혔으며 수도권 출퇴근 30분 시대를 열게 될 GTX의 성공적 개통을 다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건설기술신문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