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LX공사 어명소 사장, 현장 중심 소통 본격 행보

오성덕 기자 | 기사입력 2023/11/23 [15:40]
오성덕 기자 이메일 아이콘 기사입력  2023/11/23 [15:40]
LX공사 어명소 사장, 현장 중심 소통 본격 행보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본문이미지

 

LX한국국토정보공사(LX공사)는 최근 취임한 어명소 사장이 국민 맞춤형 지적측량 서비스 제고를 위한 현장 중심 소통을 본격화하고 있다고 23일 밝혔다. 

 

어명소 사장은 지난 23일 취임 후 첫 행보로 지적측량 혁신지사인 LX익산지사를 방문, 드론맵 구축 성과를 점검하고, 국민들의 재산권 보장을 위한 신속·정확한 서비스 제공을 당부했다. 

 

어명소 사장은 “지적측량 서비스가 국민 생활과 밀접한 관련이 있는 서비스인 만큼 이웃 간 분쟁이 없도록 국민 맞춤형 서비스 기관으로 거듭나야 한다”며, “일제 강점기 때부터 사용돼온 지적용어도 국민들이 이해하기 쉽도록 순화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한편, 어 사장은 앞으로 임기 내 전국 13개 지역본부와 167개 지사를 방문해 경영 위기 극복을 위한 직원들의 단합된 노력을 적극 유도할 방침이다. 

 

또한, 대설·한파 등을 앞두고 미끄러짐 등 안전사고와 한냉 질환 예방을 위한 점검도 주문했다. 

 

어명소 사장은 “안전에 타협이 있어서는 안된다”며, “안전수칙이 일상화되면 생산성과 효율성이 높아지는 만큼 안전수칙 준수에 대한 인식 전환이 필요하다”고 밝혔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건설기술신문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