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대우건설-한국해비타트, 독립유공자 후손 노후주택 개선 사업 펼쳐

천세윤 기자 | 기사입력 2023/09/15 [15:14]
천세윤 기자 이메일 아이콘 기사입력  2023/09/15 [15:14]
대우건설-한국해비타트, 독립유공자 후손 노후주택 개선 사업 펼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대우건설 임직원들이 독립유공자 후손의 노후주택 외부 도색작업을 진행하고 있다.

 

대우건설(대표 백정완)은 지난 14일 한국해비타트와 함께 강원도 동해시에서 열악한 주거환경에 처한 독립유공자 후손의 노후주택을 개보수하는 활동을 실시했다고 15일 밝혔다. 대우건설은 해비타트 측에 2억 원을 기부하고, 독립유공자 후손 7가구의 노후주택 개보수를 진행 중이다.

 

대우건설 임직원은 강원도 동해시에 위치한 최영자 씨의 노후주택에서 외부 도색작업을 진행했다. 해비타트에서는 내부 단열, 창호, 장판 등 전반적인 리모델링 공사를 지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건설기술신문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